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공훈록보기

구 분장군

  • 성명육군준장 박창암(朴蒼巖)
  • 묘소위치장군 제1묘역-193
  • 출생/사망 시기 1923. 5. 15 / 2003. 11. 10
  • 출생/사망 지역 함남 북청 / 서울
내용보기
◯1939년 만주국립연길사범 졸업 3년간 교직, 1943년 만군간도특설대 입대
◯1943년 만군간도특설대 입대, 건국동맹 군사분맹 가입
◯1946년 군사영어학교 입교 중 건준의 남북군 합작 공작이라는 특수임무 수행차 북파 인민군 창군 작업에 관여. 인민군 수뇌부에서 활동 중 체포되어 복역 중 1948년 김구 선생이 김규식선생등과 함께 남북협상을 위해 방북시 가석방되자 탈출하여 국군에 복귀하려하였으나 거부되었으며 탈출 후부터 좌익에게 북한 내의 실상을 알리면서 사상전향운동 전개함
◯1949년 군에 복귀하여 육군 중위로 특별임관, 한국 전쟁 시 낙동강 전투 참가, 북진시 8사단 색대대장으로 중공군 개입 시 만주군 복무시 습득한 팔로군의 전술을 역이용 많은 전과를 두었으며 사단이 포위되자 탈출하여 이후 백골병단, 일명커크랜드 부대인 동해안 유격대장 유격부대에서 활동함
◯1951년 대한민국 최초의 정규 특수부대인 육군본부 직할 특수부대 9172부대 근무, 1953년 미국 특수전학교 졸업
◯1952년 육본 직할 특수부대인 무지개 부대장으로 제주도 공비 토벌 지휘하였음. 신출귀몰한 전과 심리전과 선무작전 등을 통해 공비의 거점을 분쇄 공비 수뇌들을 북한으로 도망치게 였으며 쌍방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공비 스스로 하산토록하여 4개월 만에 실질적으로 제주도 역의 공비활동을 종식시킴
◯1961년 육군사관학교 전임 생도대장, 혁명검찰부장 재직 중 사심없이 일체의 청탁을 배격하고 공정하게 업무를 수행한것으로 유명하며 혁명검찰부 운영예산을 절감하여 해체 시 정부부처로서는 처음으로 당시로서는 거액의 운영예산을 절감하여 반납함, 이후 게릴라전 전문가로서 월남에 군사고문관으로 파견되었으며 1963년 1월 준장으로 진급과 동시에 예편함
◯1963년 반혁명사건으로 박임항, 김동하 등 함경도 출신 혁명주체세력과 함께 전격 체포. 군사 판에 회부되었고, 혐의가 날조되었음을 주장 하였으나 유죄 판결을 받고 징역 13년형 선고. 년간 투옥되었다가 공소취하, 형면제처분으로 석방됨
◯1968년부터 반공정신을 함양하고 민족사관을 확립하기 위해 사재를 털어 월간지《자유》발간
◯1976년 이유립, 안호상, 유봉영, 문정창, 박시인, 임승국 등과 함께 국사찾기 협의회 조직 강단학회와 맞서 국사찾기 운동을 전개하였으며 《환단고기》에 대한 사료를 조사, 발굴함
◯충무∙화랑무공훈장 수훈

「대전현충원묘적부」
목록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자료관리 담당 : 선양팀 042-820-7066 최종수정일 : 2018-03-12
top